김준희 월드옥타 홍콩지회장 등 홍성군 방문… 농특산물 수출 협의
김준희 월드옥타 홍콩지회장 등 홍성군 방문… 농특산물 수출 협의
  • 노진호 기자
  • 승인 2024.04.20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성군 제공
홍성군 제공

이용록 홍성군수의 공격적인 해외 세일즈 행정이 열매를 맺고 있다.

군에 따르면 김준회 월드옥타 홍콩지회장을 비롯한 임원 3명(김준회 퓨어리코리 대표, 이경희 ㈜엘라이아홀딩스홍콩 대표, 주성준 Sole Air 대표)은 19일 홍성군을 찾아 이용록 군수와 수출 업무를 협의했다(사진).

이날 업무 협의 후에는 동양테크윈, 하누리영이, 부엉이오솔길, 홍성유기농, 광천김, 헤테로를 잇따라 방문해 지역 농특산물의 현황을 살펴보며 수출방안을 모색했다.

김준회 회장은 “지난해 12월 이용록 군수가 갖고 온 홍성에서만 생산되는 골드베리를 맛보게 되어 영광이었다”며 “앞으로 홍성에서 생산되는 유기 농산물들이 수출길에 올라 홍콩에 작은 홍성을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경희 부회장은 “홍콩은 마켓이 작지만 거점으로 전 세계를 뻗어나갈 수 있는 매력적인 도시이다. 홍성에 와보니 다양한 지역 특산물이 많아 가능성을 확인했다”며 “홍성한우와 골드베리를 홍콩에 시범적으로도 수입할 수 있도록 절차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이용록 군수는 “홍성의 특산품인 홍희딸기와 골드베리를 통해 세계인의 입맛을 사로잡을 수 있도록 홍콩에서 도움을 요청한 바 있다”며 “친환경농업의 메카 홍성은 이제 저탄소 농특산물 생산으로 한 단계 발전시켜나가는 중이다. 지속가능한 농촌의 모델을 세계인과 함께 만들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용록 홍성군수는 오는 6월에도 지역기업들과 미국을 찾아 수출상담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